오피니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해수호의 날 추모성명
희생 위에 꽃피운 대한민국임을 기억 하겠습니다
 
한국대학생포럼   기사입력  2017/03/24 [08:41]

 

안전 걱정 없이 밤까지 저잣거리를 누비며 청춘을 즐기는 청년들과 저 멀리까지 들어선 고층빌딩을 보면 이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이 어떻게 지켜지고 있는지 고찰하게 됩니다. 우리의 안전과 풍요는 목숨을 담보로 대한민국을 지킨 그대들의 희생 위에서 유지되고 있는 것임을 깨닫게 될 때 절로 고개가 숙여집니다.

 

대한민국의 안보와 그 최전선인 NLL을 수호하기 위해 여러 해전에서 목숨 바친 영웅들의 용기와 희생 위에 우리가 있음을 잊지 않겠습니다. 또한 무력도발로 인한 천안함 희생자들과 연평도 포격 희생자들을 잊지 않겠습니다.

 

대한민국을 수호하기 위해 그들이 흘린 피와 땀이 기억되지 않는 작금의 현실에 가슴이 아픕니다. 추모의 날마저 참배객의 발길이 끊긴 현충원이 쓸쓸해 보인다고 말하면 잘못된 것일까요? 추모의 날이 평범한 날들보다 더 아무 것도 아닌 날이 되어버린 것만큼 가슴 아픈 일은 없습니다.

 

그들의 노력과 희생을 너무나 당연히 생각하고, 애도할 줄 모른다면 우리는 부끄러운 나라의 국민들입니다. 군인들의 희생에 대한 분노와, 무력도발에 단호하게 한 목소리를 내는 국민들의 안보정신이 대한민국을 더 안전하게 만들 것입니다.

 

우리 청년들은 다시 한 번 나라와 국민을 온 몸으로 지켜낸 서해수호 영웅들을 기리며, 이들의 희생에 감사할 줄 아는 대한민국이 되기를 간절히 기원합니다  

 

2017.03.23  

서해수호 영웅을 추모하는 청년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03/24 [08:41] ⓒ 리얼팩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탄핵은 무효…대통령 할머니